본문바로가기

상단 사용자메뉴

안녕하십니까? 구민 여러분! 정고만 의원입니다.

열린의정을 실현하고 깨끗한 부평구의회가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의정활동

홈으로 > 의정활동 > 의정활동

의정활동 글보기, 각항목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분됨
제목 부평구의회 도시환경위원회 국내 비교시찰 실시
작성자 부평구의회 작성일 2018-09-03 조회수 970
첨부파일
  • (사진26)도시환경위원회_비교시찰_1(국내)2018-08-28-063-horz.jpg 이미지

부평구의회 도시환경위원회 국내 비교시찰 실시

 

 

부평구의회 도시환경위원회(위원장 홍순옥, 부위원장 구동오)는 지난 8월 27일부터 8월 29일 2박3일간 타 지방자치단체의 우수사례를 벤치마킹하고 연구하기 위한 국내 비교시찰을 실시했다.

 

금번 비교시찰은 하반기의 촘촘한 의사일정을 고려하여 생태복원과 도시재생으로 분야를 특성화하여 2개의 시찰단으로 나누어 추진함으로써 제한된 여건에서 최대한의 효율을 기하였다.

 

먼저, 홍순옥 도시환경위원장(단장)과 오흥수 의원, 정고만 의원, 이제승 의원, 마경남 의원으로 구성된 시찰단은 도심 속에서 자연이 공존할 수 있는 생태복원사업과 이를 접목한 생태관광자원 활용 및 지역주민의 경제적 편익을 증진하기 위한 목적으로 양양군에 위치한 송이밸리 자연휴양림과 강릉시의 오죽헌 시립박물관, 경포가시연 습지를 방문하여 생태하천 복원사업의 우수한 선례를 확인하고 휴양림이나 박물관 등 복합문화공간 조성을 통해 자연과 문화가 공존할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하고자 하였다.

특히, 강릉시의회에서는 산업위원장을 비롯한 의원들과 지역의 특성을 고려한 우수사례와 문제점 및 해결방안에 대한 심도 깊은 논의가 있었다.

 

한편, 구동오 도시환경위원회 부위원장(단장)과 김유순 의원, 이익성 의원, 최용복 의원으로 구성된 시찰단은 도시재생사업을 활발하게 추진하고 있는 전주시를 방문하여 부평구의 ‘인천을 선도하는 지속가능 부평11번가 사업’에 적용할 수 있는 우수사례들을 비교시찰하였다.

 

시찰단은 전주도시혁신센터를 방문하여 민·관이 함께하는 도시재생 사례를 벤치마킹하고 전주시청 푸른도시조성과를 방문하여 전주의 주요 도시재생지인 ‘선미촌 폐공가 시티가든’ 및 ‘전주 첫 마중길’ 현장을 시찰하여 우리 구에 적용할 수 있는 방안을 고찰하였다.

또한, 전주시의회를 방문하여 의장단을 비롯한 의원들과 지역의 우수·특수시책에 대한 의견을 나눔으로써 소통의 장을 마련하였다.

 

홍순옥 도시환경위원장은 “금번 비교시찰은 보다 다양한 타 지자체의 선진정책을 경험하고 연구하기 위해 분야별로 시찰단을 기획하게 됐다. 부평구에 적용할 수 있는 부분들을 다방면으로 분석하고 공유하여 지역발전 및 구민들의 복리증진에 기여할 수 있는 부평구의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 고 밝혔다.

이전글, 다음글
다음 글 부평구의회 산하기관 주요사업 현장방문 점검
  • 목록보기

주소 및 연락처, 저작권정보